겨울밤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박용래

 

 잠 이루지 못하는 밤
고향집 마늘밭에
눈은 쌓이리
 

잠 이루지 못하는 밤
고향집 추녀 밑
달빛은 쌓이리
 

발목을 벗고
물을 건너는
먼 마을
 

고향집 마당귀
바람은 잠을 자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