들녘 (내고향 사계절)을 그려봅니다.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그림들은 모두 <컴퓨터 그림판>에서 마우스(일반마우스)로 그린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서투른 그림 솜씨긴 하지만 마우스로 대충 그렸다는 것에 이해바랍니다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 위 그림은 '나의 애니메이션' 모음에서 -

 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추사 김정희의  세한도(歲寒圖·국보 제180호) 는  겨울바람이 휩쓸고 간 자리에 곧 무너질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것같은 허름한 집, 좌우로 잣나무와 소나무 네 그루가 서 있고 나머지는 온통 여백뿐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싱겁고 엉성하기 짝이 없어 보이는 걸작으로 1844년 58세 그가 유배지 제주도에서 그려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멀리서 책을 보내주는 제자 역관(譯官) 이상적(1804∼1865)에게 보낸 것임. 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 아래 그림은 컴퓨터 그림판에서 따라 그려본 것임 -2003. 12. 8.-